컴파운드(Compound)

자산관리 토큰

Hits: 6

%title插图%num

• 컴파운드 

​컴파운드는 이더리움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 프로토콜로, 머니마켓을 구축한다. 여기에서 머니마켓은 자산의 공급과 수요에 기초하여 알고리즘으로 파생된 이자율을 가진 자산 풀이다. 자산 공급자는 거래 상대방과 만기일, 이자율 또는 담보와 같은 조건을 협상할 필요 없이 유동 금리를 획득하면서 프로토콜과 직접 상호작용한다. 각 머니마켓은 이더리움 자산에 공유하며, 투명하고 공개적으로 확인할 수 있는 장부를 포함하고 있는데, 이 장부에 모든 거래 및 과거 이자율을 기록한다.

컴파운드의 대출 서비스는 독특한 점이 있다. 컴파운드에서 지원하는 ERC-20 토큰을 해당 플랫폼에 예치 할 경우, 같은 양의 컴파운드 토큰이 발행된다. 예를들어 컴파운드에 1ETH를 예치 할 경우, 즉시 1cETH를 발급 받는다. 모든 거래 내역은 이더리움 블록체인에 저장되며 블록이 생성될때 마다 이자가 복리로 누적된다. 사용자는 원하는 경우에 c토큰을 반환하고 담보물로 예치해둔 토큰을 되돌려 받을 수 있다. 이때 담보물과 함께 현재까지의 이자 역시 합산되어 분배된다. 이렇게 컴파운드는 c토큰이라는 정책을 통해서 본인의 자산이 예치되어 이자를 받는 환경에서도 원금을 융통 할 수 있는 환경을 만들어냈다. 컴파운드에 암호화폐를 예치해서 이자 수익을 얻는 것 외에도, 다른 사용자들에게 대출을 제공하면서 이윤을 얻는 방법도 있다. 컴파운드에서 각각의 토큰은 수요와 공급에 따라 각기 다른 대출 이율을 제공한다. 2020년 5월 기준 대출 이율은 약 2~6%, 공급 이율은 약 0.1~1.5%이다.

한편 2020년 6월 15일 컴파운드 토큰이 등장하며 기존 디파이 시장과 암호화폐 시장에 큰 파장을 주었다. 시드투자로 3,320만 달러를 투자받아 이를 239만 6,000개의 컴파운드 토큰으로 지분 투자자에게 배분했다. 이 투자 단가는 대략 13.8달러였는데, 닷새만에 26.6배로 훌쩍 올라 326달러를 기록했다. 컴파운드가 준 파장은 비단 가격 관련만은 아니었다. 탈중앙화 금융(Decentralized Finance)의 약자로서, 탈중앙화된 분산금융 또는 분산재정을 의미하는 디파이 프로젝트에서 가장 중요하게 고려되는 지표는 예치금인데, 프로젝트 초기 단계인 컴파운드의 예치금이 53억 3,000만 달러로 디파이의 대표격인 메이커다오의 48억 3,000만 달러를 뛰어넘어 최대 예치금을 기록했다.

참고자료

컴파운드 공식 홈페이지 – https://compound.finance/

Compound
Compound는 개방형 금융 애플리케이션에 대한 개발자의 접근성을 높이기 위해 구축된 알고리즘 방식의 자율 이자율 프로토콜입니다.
compound.finance
%title插图%num

컴파운드 트위터 – https://twitter.com/compoundfinance

컴파운드 미디엄 – https://medium.com/compound-finance

컴파운드 깃허브 – https://github.com/compound-finance/compound-protocol

컴파운드 백서 1.0 – https://compound.finance/documents/Compound.Whitepaper.pdf