콕플레이 간단 사업설명-(KOK-PLAY) 비전과 미래

미디움의 KOK플레이 사업을 간단하게 설명해 보겠습니다.

 

우리나라 95%가 스마트폰을 사용하고 있고

전세계 스마트폰 보급대수는 35억대로

세계인구의 45%가 사용하고 있습니다.

 


스마트폰으로 우리는 메신저를 사용하고 인터넷을 통해

뉴스를 검색하고, 전화도 하며

음악감상도 하고, 동영상 시청,

인터넷 쇼핑도 하며

게임, sns, 사진촬영 등등

많은 일들을 스마트 폰으로 하고 있습니다.

-스마트폰이 신체의 일부인 사람들 (포노 사피엔스) 스마트폰이 낳은 신인류/

스마트폰을 인체의 5장7부 라는 말로 표현하기도 합니다.

 

스마트폰의 등장으로 편리한 생활을 하게 되므로

스마트폰 없이 생활하는 것이 힘들어 지는 사람이 늘어나면서

등장한 용어가 포노사피엔스 입니다.
스마트폰이 낳은 신인류, 즉 우리들을 이야기 하죠.

 

너무나도 할수 있는 것들이 많은 스마트폰으로 인해 시장혁명이 일어나고 있다.

스마트폰뱅킹 핀테크로 인해 금융혁명이,

모마일 쇼핑으로 인해 유통혁명이,

유튜브1인미디어로 인해 미디어혁명이 일어나고 있습니다.

 

판이 바뀐 시장속에서 KOK Play는

종합디지털콘텐츠 플랫폼 사업을 하고 있어요.
디지털콘텐츠란 아이템으로 플랫폼 사업을 한다는 얘기이죠.

 

게임,웹툰,영화,드라마,음악을 주종목으로 해서 플랫폼 사업을 한다는 말입니다.
그리고 이런 콘텐츠를 킬러콘텐츠라고 합니다.

만들어 놓으면 알아서 와서 즐기는 것들 킬러(즉 죽이는)콘텐츠 라는 말이죠.

그리고

콕플레이 콘텐츠는 K문화를 담고 있습니다.
게임,웹툰,영화,드라마,음악에도 신한류가 있다는 말입니다.

다시말하면 KOK플레이는 킬러콘텐츠로 엔터테인먼트 플랫폼 비즈니스를 한다는 의미입니다.

그럼 플랫폼이 어떤것인지에 대해서 알아보도록 하죠.
플랫폼은 생산자 공급자와 소비자를 연결해주는 장소라는것,

장소를 제공하는 이유는 이익을 남기기 위해서 입니다. 그리고 생산자가 소비자가 되기도 합니다.

 

유튜브를 예를 들면 내가 제작자가 되어 콘텐츠를 서비스하고 수익을 창출하기도 합니다.

KOK플레이는 직접생산자 이기도 하고 좋은 공급업체를 채널링 서비스를 해주고 있습니다.

플랫폼은 공급자와 수요자가 직접참여해서

각자가 얻고자하는 가치를 거래할수 있도록 만들어진 환경을 말하는 거라고 생각하시면 됩니다.

 

콕플레이는 킬러 콘텐츠라는 아이템으로 수수료 장사를 잘 해보겠다는 겁니다.
그런데 이런 플랫폼들 많이 있죠. 넷플릭스,유튜브, 구글플레이, 멜론,네이버 웹푼 등이 있습니다.
그러나 이런 플렛폼과는 다르게 KOK플레이는 블록체인을 기반으로 한다는게 다른점이고 핵심입니다.

그럼 블록체인이 어떠한 것인지 알아야 겠죠.

 

인터넷 세상이 열린지 20년 정도가 되었지요,

이해하기 쉽게 인터넷에 들어가기 위해서 통과해야 되는 문이 있다고 가정했을때 3가지 입구만 있다고 가정해 보겠습니다.

월드와이드웹은 많은 사람들이 대부분 사용하는 정문이라고 생각하면 좋을것 같네요.

또 다크웹이라고 있는데 실제로 지금도 존재하고 있어요 ,

다크웹을 통해 위험한 거래들이 이루어지고 있어요. 이건 뒷문이라고 생각하시면 될듯합니다.

그러다가 최근에 생긴문이 있는데 그게 블록체인입니다.
데이타를 거래 참여자 모두에게 내용을 공개하는 개방형 거래방식입니다.

해킹으로 부터 자유롭다는 장점 덕분에 차세대 보안 프로그램으로 각광받고 있죠

 

2020년 10월 26일자 동아일보에

국내 대표적인 블록체인 콘텐츠 프랫폼 KOK플레이가 있다라고 소개하고 있습니다.

글로벌 공유콘텐츠플랫폼에 맞서는 토종콘텐츠 스타트업이라 소개 되었습니다.

토종기업의 반란이란 표현이 딱이겠네요..

 

플렛폼 비즈니스로 성공한 대표적인 공룡기업들입니다.

아마존은 매장없는 유통회사이고,

넷플릭스는 극장없는 영화회사이며,

우버는 택시없는 택시회사이고,

에어비앤비는 호텔없는 호텔회사죠.

즉 회원을 통해 수수료 장사를 잘한 대표적인 회사라고 보시면 됩니다.

 

여기서 알수 있듯이 소비자 즉 회원이 없으면 플랫폼 비즈니스를 할수 없는거죠.

포노사피엔스로 인해 소비자가 왕인 시대가 도래했고 회원이 자산 이자 힘이에요.

 

우리나라는 배달의 민족이 그 대표적인 예입니다.

배달을 전문적으로 해주는 플랫폼회사입니다.

독일 기업체에 4조7천5백억원에 매각이 되었죠.

회원1명당 부가가치가 약 45만원 정도로 계산된 셈이죠.

이처럼 회원이 자산인 시대에 도래했어요.

 

콕플레이는 래퍼럴 마케팅이란 도구를 이용해 회원을 모집하고 있습니다.

왜 이런 도구를 택했는지 알아보록 하겠습니다.

 

방탄소년단의 성공신화를 들여다 보면

방단소년단 팬클럽 아미가 방탄소년단을 성공시켰죠,

누구나 다 아는 사실입니다.

 

아미의 탠덤이 문화가 되었고,

그문화를 연구할 정도입니다.

 

탠덤은 특정분야를 열성적으로 좋아하는 사람을 이야기 합니다.

방단소년단을 통해 알수 있듯이 음악유통에 가장 강력한 힘을 갖고있던 TV와 라디오 등

방송매체는 이미 절대 권력을 상실했고,

그자리는 디지털플랫폼이 차지했지요.

디지털플랫폼의 음악인기는 소비자가 정한다는 얘기죠,

진정으로 소비자가 왕이 된것이죠,

얼마나 많은 팬을 갖고 있는냐가 얼마나 많은 광고비를 쓸수 있는냐보다 훨씬더 중요한 성공요인이 되었습니다.

 

콕플레이는 디지털 시대 성공공식인 팬덤을 이용해 마케팅을 하고 있어요.

충성고객과 킬러콘텐츠란 아이템으로 팬덤이 소비혁명을 주도하게 하며 플렛폼비즈니스를 하고 있어요.

가장중요한 것은 선택받지 못하면 생존할수 없는 시장이 스마트폰 시작,

디지털시대 포노사피엔스 시대 이기 때문이죠.

 

KOK 팬덤 마케팅,

자발적으로 콕플레이를 홍보하는 프론티어들이 한국을 시작으로 전세계 100개국이 넘는 곳에 포진되어 있어요.

엄청나죠.

 

이쯤되면 KOK플레이를 이끌어가고 있는 운영진이 궁굼하실 겁니다.

 

키 멤버를 보면

*강지원CEO님 게임산업도 네트워크가 존재하는데 그 중심에 있는 분입니다.

넥슨 게임회사 출신으로 게임개발의 독보적인 존재입니다.

*최영규CTO님 세계적인 컴퓨터 엔지니어입니다.

삼성전자 상무출신,sk하이닉스 전무 출신으로 30년 경력을 지닌 분입니다.

*박성준CSO님 최고의 플랫폼 전략가 입니다.

서울대학교 경영학과 출신으로 넥슨 게임사에 있을때 기획한 게임이 있는데 싸이퍼즈,

던전앤파이터가 있습니다.

엄청난 수익을 가져다 준 게임입니다.

 

한분야에 최고인 분들이 모여 KOK플레이가 만들어 졌습니다.

 

그런데

플랫폼 비즈니스에는 문제점이 있어요,

플랫폼 사업자가 생산자와 소비자를 연결하고 수수료를 받는데 독점과 독식을 하고 있죠.

구글이 앱에서 결제시 지불하는 비용에 30%를 수수료로 받겠다고 발표했죠,

그동안 게임에만 30%의 수수료를 지불했는데 앞으로는 일반 앱에도 일률적용하겠다는 의미입니다.

그리고 늘어난 수수료는 오로지 소비자들에게 전가될 가능성이 높게된 거죠.

 

콕플에이는 이런 일부 거대 플랫폼이 시장을 독점하면서 생기는 모순을 해결하고자 설립되었습니다.

플랫폼 내 다양한 수익구조를 바탕으로 콘텐츠 제작자들에게 합리적인 플랫폼 수수료를 제시하여

이를 이용하는 소비자들 역시 행복할수 있게 하는것

즉,블록체인 기술의 핵심 가치인 탈중앙화를 통해

모든 장작자가 공정하게 플랫폼의 자산을 이용하여 가치와 비젼을 공유하고

그에 따른 공정한 수익을 배분 받으며,

창작자들의 자유가 보장될 수 있도록 하겠다는 거죠.

지난 4월 19일 미디움이 KOK플레이를 인수했다는 소식이 공표되었습니다.

 

이를 대한민국 3대 언론사인

중앙일보, 동아일보에서 매우 비중있게 다루며,

집중보도 된것은 물론이고 국내 최고의 언론사들의 뜨거운 반응에 대해

중국 언론에서도 대서특필 되었으며 국제적인 관심이 계속해서 쏟아졌습니다.

사상 전례없는 강력한 인수를 주목했고

KOK플레이의 양질의 콘텐츠와 세계 최고 수준의 블록체인 기술력을 보유한

미디움의 합작에 큰 기대감을 갖고 있습니다.

 

또한 양사의 파트너쉽은 곧 블록체인 산업의 새로운 지각변동을 예고하며,

기대 이상의 시너지 효과가 작용할 것이라 내다보고 있습니다.

 

미디움이 지난 4월 20일 디지털 페이먼트 사업 진출을 위해

무인 결제 키오스크 전문업체 더나인 컴퍼니의 지분을 취득했죠.

 

더나인 컴퍼니는 영화관, 패스트푸드 등

영역에서 국내 최대 인프라를 보유한 전문업체로

2010년 영화관 CGV에 무인결제 피어스를 도입했고 중국과 베트남 등

해외 키오스크 시장에 진출해 있는 글로벌 키오스크 시스템 전문업체입니다.

 

이에 대해 미디움은 현재 강남권역의 음식점, 카페 등

요식업 분야에 1000개 가맹점에 키오스크 입점을 목표로 하고 있으며,

향후 전국 단위로 사업을 확장할 계획이라고 밝혔어요.

 

지불 결제 시스템의 정식명칭은 앰디페이로

고객들은 가맹점에 키오스크에서 암호화폐를 통한 상품 서비스의 결제가 가능해진거죠.

 

특히 결제 수단에는 KOK플레이 플랫폼의 KOK토큰이 선제적으로 적용될 예정입니다.

 

블록체인 시장의 리딩기업 미디움,

여기서 말하는 리딩기업의 뜻은 한 분야를 선도하는 기업 세계 최고 라는 뜻입니다.

 

다시말하면 스마트폰의 리딩기업의 삼성이 있다면,

블록체인 사업의 리딩기업은 미디움 이라는 예기죠.

 

블록체인의 독보적인 기술력을 가진 미디움이 양질의 디지털 콘텐츠플랫폼 콕플레이를

품고 키오스 전문업체인 더나인컴퍼니 지분인수를 시작으로 디지털 에셋 시작을 열었습니다.

 

미디움 플랫폼

콘텐츠,미디어,예술,금융,부동산 등

다양한 분야의 블록체인 서비스 플레이어들이 성능과 수수료 걱정없이

개인과 기업의 디지털 에셋을 자유롭게 교환될 것입니다. 그 새로운 판에 합류하세요.

 

선택도 능력입니다.
엄마는 왜 콕 프론티어가 아니었어요?
아빠는 왜 삼성 주식 안샀어요?
할머니 할아버지 왜 강남 땅 안샀어요?

点击数:85